마하수련원

    로그인  |  비번찾기  |  회원등록  |  Sitemap


영험설화

경전 법문 영험설화, 사전류, 행사관련, 일대기, 인물 수행담 행장,

작성자 춘다
작성일 2017/09/29
분 류 설화
(스크랩)
수원 용주사와 정조왕 - 영험설화, 불교전설, 경전가르침, 사찰전설
「백성들에게는 효를 강조하는 왕으로서 내 아버님께는 효도 한 번 못하다니….」
조선 제22대 임금 정조는 부친 장헌세자(사도세자)의 비참한 죽음이 늘 가슴 아팠다.
왕세손이었던 정조 나이 11세 때,할아버지 영조는 불호령을 내렸다.
『어서 뒤주 속에 넣지 않고 무얼 주저하느냐?』
어린 왕세손은 울며 아버지의 용서를 빌었으나끝내 들어주지 않았다.
영조는 뒤주에 못을 박고큰 돌을 얹게 한 후 손수 붓을 들어 세자를 폐하고
서인으로 만들어 죽음을 내린다는 교서를 발표했다.
그로부터 8일 후, 뒤주에 갇힌 사도세자는부인 혜경궁 홍씨와 아들 정조가
보는 앞에서28세의 젊은 나이에 굶어 죽고 말았다.
어릴 때 목격한 당시의 모습이 뇌리에 떠오를 때마다 정조는 부친의 영혼이
구천을 맴도는 것만 같았다.『저승에서나마 왕생극락하시도록 돌봐 드려야지.』
정조는 양주 배봉산에 묻힌 부친의 묘를 절 가까이 모셔조석으로 영가를
위로하기로결심하고 마땅한 장소를 물색하게 했다.
그러던 어느 날, 임금은 보경스님으로부터 부모은중경에 대한 설법을 듣게 됐다.
『불가에서는 부모님의 은혜를 열 가지로 나누지요.
그 첫째는 나를 잉태하여 보호해 주시는 은혜요,
둘째는 고통을 참고 나를 낳아 주신 은혜요,
셋째는 낳아 기르느라 고생하신 은혜요,
넷째는 쓴 것은 부모가 먹고 단 것은 나에게 주시는 은혜요,
다섯째는 진자리 마른자리 가려 뉘어 주시는 은혜요….』
설법을 다 들은 정조는 부친을 위해 절을 세워야겠다고 생각했다.
임금은 먼저 지금의 경기도 화성군 태안면 안녕리 화산으로 부친의 묘를 옮겼다.
그리고는 가까이 있는 갈양사(신라 문성왕 16년에 세운 절) 터에
부왕의 명복을 기원하는 능사를 세우도록 했다.
왕은 보경스님을 팔도 도화주로 삼았다. 백성들은 비명에 간 사도세자를
위해 절을 세운다고 하자 너도 나도 시주를 마다하지 않았다.
보경스님은 8만냥의 시주금으로 4년만에 절을 완성했다.

낙성식 전날 밤, 정조는 용이 여의주를입에 물고 승천하는 꿈을 꾸었다.
이튿날 낙성식장에 친히 거동한 임금은절 이름을 용주사라 명했다.
이 절이 바로 지금의 경기도 화성군 태안면송상리에 위치한 조계종 제2교구 본사 용주사다.
정조는 자신에게 부모의 은혜를 새삼 일깨워주고, 용주사를 세우는데 크게 공을 세운
보경 스님에게 승려로서 으뜸인 도총섭의칭호를 주어 용주사를 관장하게 했다.
그리고 전국에서 제일 그림 잘 그리는 화공을 찾아 부모은중경의 내용을
그림으로 그리게 한 후 다시 경판으로 각하여 용주사에 모시게 했으니
이는 지금도 원형대로 잘 보존되고 있다.
또 임금은 궁에서 쓰던 명나라제 금동 향로와 야월낙안도(夜月落雁圖),
우중어옹도(雨中魚翁圖), 촌중행사도(村中行事圖), 산중별장도(山中別莊圖),
고주귀범도(孤舟歸帆圖), 산사참배도(山寺參拜圖), 강촌심방도(江村尋訪圖),
효천출범도(曉天出帆圖)와 용을 정교하게 양각한 8면 4각의 청동 향로를 하사했다.

임금은 능이 있는 인근 수원에 화성을 쌓아 소경(小京)으로 승격시키는 등
비명에 가신 부왕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이든 다했다.
정조는 사도세자의 기일뿐 아니라 평소에도 자주 용주사를 찾았다.
어느 초여름날이었다. 능을 참배한던 정조는 능 앞 소나무에
송충이가 너무 많아 나무들이 병들어 가고 있음을 보았다.
『허허 이럴 수가. 내 땅에 사는 송충이로서 어찌 임금의 아버지 묘앞에 있는
소나무 잎을 갉아먹는단 말이냐. 비명에 가신 것도 가슴 아픈데
너희들까지 이리 괴롭혀서야 되겠느냐.』
임금은 이렇듯 독백하며 송충이를 한 마리 잡아 이빨로 깨물어 죽였다.
그 이후로는 이 일대에 송충이들이 감쪽같이 사라졌다 한다.
지금도 용주사 주변과 융릉 지역은 송림이 울창하여 장관을 이루며
특히 용주사 주변의 회양목은 천연기념물 제10호로 지정돼 있다.
어느 가을날 용주사로 향하던 임금의 행차가 수원 못미쳐 군포를 지나
고갯마루를 오르느라 속도가 좀 떨어졌다. 가마 안에서 임금은 속이 타는 듯 호령했다.
『여봐라, 어찌 이리 더디단 말이냐?』『언덕을 오르느라 좀 더디옵니다.』
부왕을 그리는 정이 몹시 사무쳐 빨리 절에 다다르고 싶었던
왕의 심정을 기려 주민들은 이 고개를 「지지대」라 불렀다.




[마하수련원: 명상센터]

*1. 마하금강선법)=, 명상수련, 1대 1 수련생 근기에 따라 단계적인 전통적인 수련법지도,

*2. 정신불안극복)= 자연스런 회복 (망상 우울 불안 공황장애,) 거주지역 관계없이 매주 벽공스님 지도.

클릭 - http://mahazen.org/technote6/reg200.html


벽공스님 신간:

1. 행복한 인성, 2. 금강경강의, 3. 증도가강의, 4. 법성게강의, 5. 냉온조절건강법, 6. 수행의본질과화두. 7. 비샤카

아래의 링크 클릭해서 보세요.
클릭 - http://bit.ly/2qSYqES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수정삭제] [글목록]
윗글 동래부사와 어머니
아래글 홍랑처녀 전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조회
308

안청 (안세고) 의 출가와 영험 이적

무설진 31
307

가섭 존자와 그의 부인 성스러운 일대기

순둥이7e 98
306

고흥 능가사 창건설화

순둥이7e 124
305

수 많은 남성의 넋을 잃게 만들었던 유녀 암바파리녀의 일대기

춘다 146
304

미묘비구니, 전생이야기, 환생, 깨달음, 아라한,

춘다 148
303

인연은 일어남이 없으니 집착을 버리면 깨달음을 얻으리. 결정비니경 중에서

춘다 148
302

만해 한용운 스님의 관음기도와 의지

춘다 310
301

경전 속의 여인 승만

춘다 295
300

바수반두 법사전

춘다 442
299

삼장법사 위대한 대사문 역경 구마라집

춘다 443
298

수덕사 혜암스님이 말씀하신 관세음보살

순둥이7e 735
297

머슴이 죽어서 원님이 되었다.

순둥이7e 768
296

난타의 출가 인연

벽공 836
295

아라한을 비방한 죄

춘다 911
294

강원도 오세암 설화

춘다 1007
293

서울 삼성암 독성기도 도량

춘다 1126
292

원효대사 깨달음

춘다 965
291

산청군 심원사 영험설화 화주시주 상봉

춘다 1281
290

목마를 타고 사라진 사미승 칠불암 아자방 설화

춘다 1031
289

동래부사와 어머니

순둥이7e 994
288

수원 용주사와 정조왕

춘다 1121
287

홍랑처녀 전설

춘다 1101
286

나무 관세음보살 칭송 염송

춘다 1232

1234다음목록,,,14

영험설화, 불교전설, 경전가르침, 사찰전설 -


    [아래 칸에서? 홈페이지 안에 올려진 글을 한 글자나 여러 글자로 다양하게 검색]

벽공스님저서

대한불교조계종

불교방송

법보신문

안국선원

::: 명상, 명상수련, 명상하는법, 불교법문, 우울 불안 공황장애 극복수련,, ::: 마하수련원. :::
:::
문의 T. 070-8285-6685. 사업자 120-27-00295. 대표 김연호/ , 개원. 2001년 01월 15일.:::



전경사진

뒤로